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Water Love 팝페라 콘서트... 물의 소중함, 감성으로 전달
등록날짜 [ 2019년03월15일 15시27분 ]



경상북도는 15일(금) 도청 동락관에서 UN이 정한 ‘세계 물의 날’을 맞아 경북녹색환경지원센터와 함께 「2019 세계 물의 날」기념식을 가졌다.

물의 소중함을 알리고 물 절약에 대한 도민들의 공감대를 확산하기 위해 열린 이번 기념식에는 이철우 도지사, 경북도의회 장경식 의장을 비롯한 도내 물 관련 기관 단체, 기업, 학계, 도민, 공무원 등 600여명이 참석했다.

‘세계 물의 날’은 심각해지는 물 부족과 수질오염을 방지하고 물의 소중함을 되새기기 위해 1992년 제47차 UN총회에서 ‘Agenda 21’에 포함된 건의를 받아들여 1993년부터 매년 3월 22일을 세계 물의 날로 지정해 기념하고 있으며, 경북도는 2001년 영천 금호강변에서 첫 행사를 개최한 이래 매년 기념행사를 갖고 있다.

이날 행사는 깨끗하고 건강한 물 공급과 수질개선에 기여한 유공자 시상에 이어 올해 물의 날 주제인 ‘물, 언제나 어디서나 누구에게나’라는 주제의 퍼포먼스로 모든 참석자들이 어느 누구도 소외받지 않고 안전하고 깨끗한 물을 누릴 수 있는 세상을 만들자고 다짐했다.

또한 ‘Water Love 팝페라 콘서트’를 갖고 물 절약, 물 사랑 실천을 결의하는 한편 물의 소중함과 물 인권을 공유하는 자리가 되어 더욱 의미가 깊었다.

기념식에 참석한 도민들은 “딱딱하고 식상한 기념식이 아닌 감성적인 팝페라 공연을 통해 물의 소중함을 가슴으로 느끼고 행동으로 실천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다”며 “일상에서도 물을 절약하며 물 인권에 대해 늘 기억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날 기념식 부대행사로 진행된 ‘수돗물카페’에서는 수돗물 보리차를 텀블러에 담아 참석자들에게 제공해 친환경 식수인 수돗물 먹기 실천과 텀블러 사용으로 일회용품 없는 ‘친환경 기념식’으로 진행돼 큰 호응을 얻었다.

한편, 이달 말까지 23개 시군에서도 ‘세계 물의 날’기념식과 가뭄에 대비한 절수운동 캠페인, 하천 정화활동 등 다양한 맑은 물 보전활동을 전개한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풍부한 수량의 낙동강, 백두대간의 청정수, 잘 갖춰진 물 관련 연관 산업 인프라를 활용하여 상하수도 선진화, 물 재이용시설 확충, 물 기업 육성 등 물 관리 선진화를 선도하고 앞으로도 깨끗하고 안전한 물 공급을 위해 각별한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휴먼누리 백영애 기자

올려 0 내려 0
백영애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도, 상·하수도시설 밀폐공간 질식사고 예방 교육 (2019-03-19 10:31:45)
위험에 노출된 "환경 특사경" ? (2019-03-15 15:07:29)
검색된 설문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