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05월17일 18시10분 ]

부산시는 오거돈 시장과 간부들이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를 맞아 5월 19일 오후 2시 30분  봉하마을을 방문해 묘역을 참배한다고 밝혔다.
 
  특히, 오거돈 시장은 참여정부 시절 해수부장관을 지내는 등 고 노무현 전 대통령과 각별한 인연이 있으며,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의 정치적 고향인 부산에서도 추모물결이 한창이다.
 
  이날 참배에는 부산시 변성완 행정부시장, 유재수 경제부시장, 참여정부 시절 노무현 전 대통령과 청와대에서 근무한 박태수 정책수석보좌관, 장형철 시민행복소통본부장 등 시 주요간부가 함께 하며, 묘역 참배 후 권양숙 여사와 차담의 시간을 갖고 고인을 추모할 예정이다.

  오거돈 시장은 “부산발전의 청사진을 제시한 노무현 대통령의 노력과 성과를 이어 더욱 발전된 부산을 만드는 데 모든 노력을 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한편, 이날 오후 2시 부산시민공원 하야리아잔디광장에서는 추모문화제인 「5월, 노랑콘서트」가 열린다. 오 시장은 오후 6시에 참석해 과거 부산시장 권한대행 시절 APEC의 부산 유치를 위해 노 전 대통령과 처음 만났던 인연을 추억하고, 시민들과 함께 고인을 추모할 예정이다.

휴먼누리 김순종 기자

올려 0 내려 0
김순종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김 지사, 지역 현안 해결 광폭행보 이어가 (2019-05-17 18:13:50)
제9기 녹색성장위원회 제1차 회의 개최 (2019-05-17 18:01:52)
검색된 설문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