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포항․구미․울릉 3개 시군 11개소 분양... 친환경 생태양식 시범단지 운영
등록날짜 [ 2019년07월14일 13시13분 ]



경상북도 토속어류산업화센터는 내수면 어종 가운데 추어탕의 원료로 친숙한 토종 미꾸리(5~7cm, 3~8g급) 13만 마리를 15일부터 26일까지 3개시군(포항, 구미, 울릉) 11개소에 분양해 ‘친환경 생태양식 시범단지’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미꾸리를 활용한 친환경 생태양식은 미꾸리가 식물 뿌리 산소공급 및  잡초제거, 해충구제의 역할을 하고 배설물은 천연비료로 활용돼 식물 생육에 도움을 주는 농+수 융합 생태 양식법으로 침체된 농어촌의 새로운 소득원으로 부각되고 있다.

토속어류 산업화센터는 지난해까지 시범단지를 내륙지역 및 벼 단일 품종으로 제한해 운영했으나 올해부터는 섬 지역 울릉도까지 확대하는 한편 연, 미나리 등 재배작물의 대상범위를 넓혀 다양한 형태로 시범단지를 운영할 계획이다.

미꾸리의 경우 민간 양어장에서는 초기먹이 관리 및 질병 등으로 인하여 실내 치어생산과 사육의 어려움을 겪고 있으나, 센터에서는 자체 정립한 인공생산기술을 바탕으로 올해 미꾸리 치어 50만 마리 생산에 성공했다.

앞으로 센터에서는 초기먹이 개발, 연중생산 기술 정립 등의 다양한 시험연구를 통하여 민관공동 시범단지를 확대 운영하고 치어 생산기술을 민간에 이전할 계획이다.

김두한 경북도 해양수산국장은 “미꾸리를 이용한 친환경 생태양식은 경북도 농어촌의 산업화 프로젝트로 중요한 의미를 지니고 있다”며

“앞으로 친환경 생태양식과 관련한 내수면 교육 확대, 생태양식에 적합한 추가 어종 발굴 등 농어가의 소득을 높이는데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휴먼누리 백영애 기자

올려 0 내려 0
백영애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가자미종자 방류... 동해 어족자원 회복에 잰걸음 (2019-07-15 16:29:28)
생태계 교란 외래어종 번식 원천 차단 (2019-07-12 10:26:13)
검색된 설문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