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부산시, 국제안전도시공인센터로부터 ‘안전도시’ 공인… 2014년 첫 공인 이후 두 번째
등록날짜 [ 2019년08월23일 11시44분 ]

부산시(시장 오거돈)가 광역시 단위로는 세계 최초 2회 연속으로 ‘국제안전도시’ 공인을 받았다.

  시는 지난 19일 국제안전도시공인센터(International Safe Community Certifying Center, ISCCC)로부터 국제안전도시 재공인을 받았다고 밝혔다.

  ‘국제안전도시’란 시민 안전을 증진시키기 위해 ‘체계적인 안전기반 위에 지속적으로 노력하는 도시’임을 국제적으로 인증 받는 것을 의미하며 국제안전도시 공인을 획득한 도시는 전 세계적으로 40개국, 405개 도시에 이른다.

  부산시는 지난 2014년 국제안전도시로 처음 공인을 받은 이후, 시민들의 안전 체감도를 높이고, 선진 안전문화를 정착하기 위해 노력해왔다. 매년 구·군별 맞춤형 안전사업을 확대하고, 방문 컨설팅 등으로 안전지수를 개선하는 등 안전인프라 구축을 위한 다양한 시책을 추진했다. 이러한 노력을 인정받아 작년에는 행정안전부에서 발표한 지역안전지수 가운데 특히, 시민생활안전 부문에서 특·광역시 최고 등급을 받기도 했다.

  국제안전도시는 서면심사와 현지실사 등 국제안전도시공인센터의 엄격한 평가를 거쳐 공인된다. 지난 달 실시한 현지실사에서 부산시는 10년 전과 비교해 손상사망률이 인구 10만 명당 63명에서 50.5명으로 감소해 경제적 손실액이 줄어든 점과 화재 등 사고에 대비하는 아리랑 거리 시장 상인회(중구)의 자발적 예찰활동에서 호평을 받았다.

  부산시는 오는 10월 국제안전도시 재공인을 축하하기 위해 우수사례 발표와 더불어 선포식을 개최할 예정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시민 안전은 민선7기 시민명령 1호이자 최고의 정책 목표”라며 “부산시가 광역시 단위 안전도시의 모범이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 앞으로도 국제안전도시 위상에 걸맞은 다양한 안전시책을 추진하고, 안전 인프라를 구축하는 데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휴먼누리 김순종 기자

올려 0 내려 0
김순종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부산시, 노후화된 온천5호교 재가설 본격 추진 (2019-08-23 11:46:33)
성남시민 94만6568명 자전거 보험 자동 가입 (2019-08-23 11:41:05)
검색된 설문이 없습니다.